리버풀 원정서 포르투 꺾고 바르셀로나와 4강 격돌

리버풀 원정서 포르투 꺾고 바르셀로나와 4강 격돌

리버풀 원정서 포르투 꺾고 바르셀로나와 4강 격돌

 

리버풀 원정서 포르투 꺾고 바르셀로나와 4강 격돌

리버풀이 원정에서 포르투를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리버풀은 18일 포르투갈 에스타디우 두 드라가오에서 열린 2018-19 UCL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FC포르투와의 원정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리버풀은 합계 스코어 6-1을 기록, 바르셀로나와 4강에서 맞붙게 됐다.

 

리버풀은 마네, 살라, 오리기가 최전방 쓰리톱으로 나선 가운데 바이날둠, 파비뉴, 밀너가 2선을 책임졌다. 포백은 아놀드, 마팁, 반 다이크, 로버트슨이 포진했고, 골문은 알리송이 지켰다.

 

경기 시작부터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이어가며 팽팽한 승부를 펼쳤다. 이후 전반 26분, 리버풀이 선제골로 앞서 나가기 시작했다. 살라가 쇄도하던 마네에게 절묘한 패스를 내줬고 마네가 침착하게 밀어 넣었다. 오프사이드가 선언됐지만 VAR판독 이후 골로 인정되며 리버풀이 1-0으로 앞서 나갔다.

 

일격을 맞은 포르투는 라인을 끌어올리며 공세를 펼쳤지만 단단한 리버풀의 수비벽을 뚫어내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결국 리버풀이 1-0으로 앞선 가운데 전반전이 마무리됐다.

 

후반전 들어 포르투가 계속해서 찬스를 만들어내며 끊임없이 리버풀의 골문을 위협했다. 하지만 연결하는 슈팅마다 골대를 외면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리버풀 역시 침착하게 대응했고 상대의 빈틈을 노리며 추가골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후반 20분, 아놀드의 패스를 이어받은 살라가 골키퍼와 일대일 찬스에서 골로 연결시키며 한 골을 더 추가했다. 2-0으로 리버풀이 앞선 상황, 포르투는 후반 23분, 코너킥 상황에서 밀리탕이 강력한 헤더슛으로 한 골을 만회하며 스코어는 2-1이 만들어졌다.

 

리버풀은 피르미누를 투입하며 전술에 변화를 줬고, 후반 32분, 피르미누가 헤더로 한 골을 더 추가하며 리버풀이 3-1로 격차를 벌렸다. 후반 39분에는 코너킥 상황에서 반 다이크가 헤더로 골을 성공시키며 사실상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결국 리버풀이 4-1로 승리, 합계 스코어 6-1을 만들어내며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코리아스포츠 배팅은 키벳에 관한 다양한 자료가 있습니다.